HOME > 치과상식 > 임신과치아  


'임신하기 전에 모든 치료를 마쳤다면 얼마나 좋았을까?'라는 생각을 하면서 임신 중에 치아가 몹시 아파서 치과를 찾는 임신부가 꽤 많습니다.

'아기에겐 어떤 영향이 없을까'라는 불안과 함께 어쩔 수 없이 치과에 나오는 엄마의 마음은 몹시 후회스러울 것입니다. 앞으로 또다시 아이를 가질 경우에 꼭 치과에 가서 사전치료를 받기 바랍니다. 다행히 치과에서 사용하는 대부분의 약, 마취주사 등은 산모나 태아에게 결정적 해는 없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치료시기는 임신 중기(임신4-6개월)에 치료하는 게 좋습니다. 임신초기엔 태아가 처음 발생되어가는 시기이고 임신말기엔 각 장기들이 완성되어가는 시기이므로 임신중기때 치료하는 것이 그 중 안전합니다.

그러나 반드시 치료를 받을 수 밖에 없는 상황에서는 치과의사에게 반드시 임신사실을 알려주고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치과에선 복잡한 치료는 뒤로 미루고 증상을 완화시키는 치료위주로 하게됩니다.
 
충치를 치료합니다. 임신중에 충치가 심해질 가능성이 있는 치아는 꼭 치료하는 것이 좋습니다.
 
잇몸치료를 꼭 합니다. 임신중 변화로서 대표적인 것이 잇몸에 염증이 생기는 것인데(임신성 치은염) 이때 치석이 있으면 그 증상은 심해집니다. 스케일링 등의 적절한 치료를 받음으로써 예방할 수 있습니다.
 
문제가 될만한 사랑니는 미리 빼줍니다. 평소에는 괜찮았던 사랑니 부위도 임신중에는 염증을 일으키기가 쉬운데 이때는 치료하기가 무척 어렵습니다. 그 모든 아픔을 임산부 스스로 참아낼 수밖에 없는 경우가 많으므로 나쁜 사랑니는 미리 빼줘야합니다. 사랑니 말고도 치아가 뿌리만 남아 있는 경우, 이가 심하게 흔들리는 경우 등도 마찬가지입니다.
 
빠진 치아가 있으면 해 넣어주는 것이 좋습니다. 다른 문제점도 있겠지만 임신 중 자칫 소홀해지기 쉬운 영양관리를 위해서 치아를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임산부의 영양은 자신에게도 중요하지만 새로 태어날 귀여운 아이에게도 매우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임신중에 치아문제로 고통받는 여성이 의외로 많이 있습니다. 그렇지 않아도 임신으로 인한 몸의 변화 때문에 괴로운데 치아까지 속 썩이면 정말 답답할 것입니다. 임신부가 치과를 찾을 경우 사용할 수 있는 약도 한정 되어있고 그 치료도 완벽하게 하기가 어려워 곤란한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이런 일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임신전에 치과치료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